【한국경마】정황근, 마사회 ‘온라인 경마’ 찬성…”뜻과 방향 같다”

정황근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후보자는 6일 한국마사회온라인 경마(온라인 마권 발매)와 관련해 긍정적인 입장을 밝혔다.

이개호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이날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인사청문회에서 “코로나 이후 마사회가 파산 위기다”면서 “이를 타개할 수 있는 방법이 온라인 경마인데 여야가 공감대를 이뤄 법안을 발의했지만, 농식품부가 오기 부리는 것처럼 일관했다”고 지적했다.

이어 이 의원은 “시민단체 등이 반대할 수도 있지만, 찬성하는 분도 있다”며 “이제는 (온라인 경매 여부를) 판단해야 하는 거 아닌가”라고 질의했다.

이에 대해 정 후보자는 “위원님들과 뜻과 방향이 같다”고 답했다.

현재 국회에는 온라인으로 마권을 발매하도록 하는 내용의 마사회법 개정안이 계류 중이다.

정 후보자는 인사청문회 서면질의 답변서에도 “비대면·4차 산업 시대에 맞게 경마 산업이 지속 발전할 수 있도록 온라인 경마를 도입해야 한다는 의견에 공감한다”며 “온라인 경마 도입에 필요한 제도적·기술적 보완을 위해 철저한 준비가 필요하다”고 밝힌 바 있다.

https://race.kra.co.kr/seoulMain.do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